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전체기사
정치
ㆍ정치뉴스
ㆍ정치이슈
ㆍ정치 인터뷰
ㆍ성명서 논평
ㆍ지방자치
경제·노동
ㆍ경제정책 이슈
ㆍ일과 사람들
ㆍ공유경제
ㆍ토지와 주택
ㆍ개발과 사람
사회
ㆍ사회이슈
ㆍ시민사회 탐방
ㆍ시민사회 목소리
ㆍ오피니언 인터뷰
환경과 희망
ㆍ음식물류폐기물
ㆍ기타 환경소식
ㆍ환경과 안전 인터...
ㆍ시사상식
문화와 사람들
ㆍ문화뉴스
ㆍ사설
ㆍ칼럼
ㆍ연재칼럼
ㆍ책소개
ㆍ사고(社誥)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신문PDF
ㆍ토지&주택 리포트
ㆍ설문조사


희귀 겨울철새인 ‘천연기념물 황새’ 여름에 출현

기사 등록 : 2013-08-06 15:30:00

특별취재팀 webmaster@peoplehope.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김영원)는 한여름인 지난달 25일에 겨울철새인 천연기념물 제199호 황새가 영광 갯벌에 출현한 것을 확인하였다.
 
여름에 겨울철새인 황새가 번식을 하는 곳이 아닌 겨울을 나는 곳에 출현한 것은 극히 드문 사례로, 천연기념물센터가 ‘천연기념물(동물) 보존 연구’를 위한 현지조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갯벌에 휴식 중인 황새를 발견하였다. 이번에 발견된 황새는 어린 개체로 지난해 겨울을 나기 위해 우리나라에 도래했다가 번식지로 가지 못한 낙오된 개체로 보이고, 깃 다듬기나 비행 행동 등으로 보아 올해 겨울에는 가족들과 합류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판단된다.
 
황새는 시베리아, 중국 동북지방에서 번식하고 우리나라와 일본 등지에서 겨울을 보내는, 세계적으로 약 3,000마리만 생존하고 있는 절종(絶種) 위기에 처한 새이다. 우리나라에서는 1971년 수컷 황새가 밀렵에 의해 사살되고, 1994년 마지막 남은 암컷 황새가 죽으면서 텃새로서의 황새는 절종되었다. 이후 겨울철 서산과 만경강, 영암호 등지에서 산발적으로 관찰되고 있다.
 


영광 갯벌에서 휴식중인 겨울철새 황새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