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전체기사
정치
ㆍ정치뉴스
ㆍ정치이슈
ㆍ정치 인터뷰
ㆍ성명서 논평
ㆍ지방자치
경제·노동
ㆍ경제정책 이슈
ㆍ일과 사람들
ㆍ공유경제
ㆍ토지와 주택
ㆍ개발과 사람
사회
ㆍ사회이슈
ㆍ시민사회 탐방
ㆍ시민사회 목소리
ㆍ오피니언 인터뷰
환경과 희망
ㆍ음식물류폐기물
ㆍ기타 환경소식
ㆍ환경과 안전 인터...
ㆍ시사상식
문화와 사람들
ㆍ문화뉴스
ㆍ사설
ㆍ칼럼
ㆍ연재칼럼
ㆍ책소개
ㆍ사고(社誥)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신문PDF
ㆍ토지&주택 리포트
ㆍ설문조사


서울시 ''싫증난 장난감 바꾸는 사전 교환 참여하세요!''

기사 등록 : 2016-10-17 16:11:00

사람희망신문 nccmc1993@naver.com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11월 5일 10시부터 시민청에서 ‘2016 장난감 나눔축제’ 개최

 

아이가 있는 집이라면 가지고 놀다가 싫증난 장난감이 한두 개는 있기 마련. 버리기 아까워 방 한 구석에 놓여 있다면 이번에 다른 장난감과 교환해보자.

 서울시는 오는 11월 5일 시민청에서 열리는 ‘2016 장난감 나눔축제’를 앞두고 장난감 사전 교환 신청을 4일부터 11월 3일까지 한 달 간 접수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장난감 나눔축제는 장난감 판매와 더불어, 아이가 가지고 놀다가 싫증난 장난감을 다른 장난감으로 교환할 수 있는 순환?공유의 축제 한마당이다.
 장난감 사전 교환제는 사전에 집에서 사용하던 장난감을 쿠폰으로 교환하고, 행사 당일 쿠폰으로 다른 장난감을 교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사전 교환으로 가져온 장난감은 판매 가격, 물품 상태, 작동 여부 등에 따라 4등급(씨앗, 새싹, 꽃, 열매)으로 나눠 쿠폰으로 교환해준다.

 특히, 사전 교환자에게는 교환 쿠폰 외에 ‘프리교환쿠폰’을 추가로 증정하고, 행사 당일 경품 이벤트 응모 기회도 추가로 제공한다. 
 ‘프리교환쿠폰’은 나눔축제 행사 당일 ‘프리교환부스’의 장난감 중 하나를 자유롭게 바꿔갈 수 있다.

 사전 교환은 10월 4일~11월 3일 10:30~19:00 한 달 간, 을지로입구 역사 내에 위치한 ‘서울시 녹색장난감도서관’에서 진행된다.
 사전 교환 참여를 원하는 대상자는 교환 물품을 깨끗이 세척한 후  투명 비닐에 개별 포장해 서울시 녹색장난감도서관에 방문하면 된다.
 단, 책, 봉제인형, 증정용 장난감, 고장 혹은 파손된 장난감, 유모차, 카시트, 흔들의자, 치발기·젖병·딸랑이·옷은 교환에서 제외된다.

 아울러 이번 장난감 나눔축제는 행사 전, 사전 참여 신청도 처음으로 받는다. 사전 참여 신청은 서울시육아종합지원센터와 서울시 녹색장난감도서관에서 하면 되며, 기간은 사전교환 기간과 동일하다.
  

 서울시육아종합지원센터 (☎772-9814~8), 녹색장난감도서관 (☎ 753-0222) 
 사전 참여 신청자에게도 당일에 추첨하는 경품 이벤트에 응모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서울시는 이번 장난감 나눔축제에 그 어느 때보다 많은 기업이 참여해 풍성한 장난감 나눔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터닝메카드, 카봇 등으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손오공부터 아카데미과학, 원더키드, 바니랜드, 짐보리샵, 마더케이, 아이비스, 삼진인터내셔날, 케이키즈, 나이스토이, 엠티코리아, sba애니센터, 대한스포츠태킹협회 등 총 13개 업체가 장난감을 기부한다.

 이번 행사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http://seoul.childcare.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현숙 서울시 보육담당관은 “서울시 장난감 나눔축제는 지난해 약 2천명이 다녀갈 정도로 아이가 있는 가정엔 유익한 축제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며, “특히 장난감 교환을 통해 아이들에게 자원순환과 공유경제의 소중함을 체험하게 할 수 있는 산 교육의 장이기도 한 만큼 올해도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