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전체기사
정치
ㆍ정치뉴스
ㆍ정치이슈
ㆍ정치 인터뷰
ㆍ성명서 논평
ㆍ지방자치
경제·노동
ㆍ경제정책 이슈
ㆍ일과 사람들
ㆍ공유경제
ㆍ토지와 주택
ㆍ개발과 사람
사회
ㆍ사회이슈
ㆍ시민사회 탐방
ㆍ시민사회 목소리
ㆍ오피니언 인터뷰
환경과 희망
ㆍ음식물류폐기물
ㆍ기타 환경소식
ㆍ환경과 안전 인터...
ㆍ시사상식
문화와 사람들
ㆍ문화뉴스
ㆍ사설
ㆍ칼럼
ㆍ연재칼럼
ㆍ책소개
ㆍ사고(社誥)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신문PDF
ㆍ토지&주택 리포트
ㆍ설문조사


식약처, 우리 국민 당류 섭취량 분석결과 발표

기사 등록 : 2013-09-05 10:35:00

김제동 jdkim@peoplehope.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메일 보내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아직은 우려할 수준은 아니라고 설명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우리나라 국민의 당류 섭취 수준을 조사한 결과, 청소년(12~18세)층이 가장 높았으며 청소년들은 음료류를 통해 당류를 가장 많이 섭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우리 국민의 하루 평균 당류 섭취량은 61.4g로, 주요 급원은 과일 15.3g(24.9%), 음료류 11.1g(18.1%), 원재료성 식품 7.7g(12.5%), 설탕 및 기타당류 5.9g(9.6%), 빵·과자·떡류 5.3g(8.6%), 우유 3.5g(5.7%) 순으로 나타났다.

※ ①과일 ②우유 ③원재료성 식품(농·축·수산물 등) ④음료류 ⑤설탕 및 기타당류 ⑥빵·과자·떡류 ⑦가공우유 및 발효유 ⑧아이스크림 및 빙과류 ⑨장류 ⑩드레싱 및 조미식품 ⑪김치류 및 절임식품 ⑫캔디류/초코렛류/껌/잼 ⑬기타

이번 조사는 최근 4년간(‘08년~’11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바탕으로 ▲우리 국민의 당류 주요 급원(식품군별) ▲연령별 당류 섭취량 ▲가공식품을 통한 당류 섭취량의 주요 급원 등을 분석하였다.

금번 분석은 충분한 표본을 확보하여 보다 정확한 통계를 산출하고자 4년간의 표본수를 통합·분석하였다고 밝혔다.

※ 참고로 작년 당류 섭취량 분석은 ‘08∼’11년까지 연도별 추이를 분석함 결과임

<청소년의 당류 섭취량이 가장 높아>

청소년의 하루 평균 당류섭취량(69.6g)은 우리 국민의 하루 평균 당류섭취량(61.4g) 대비 13% 높은 수준으로 전체 연령대에서 가장 높았다.

그 다음으로는 ▲19~29세(68.4g) ▲30~49세(65.3g) ▲6~11세(61.3g) ▲50~64세(59.3g) 순이었다.

※ 1∼2세(50.7g), 3∼5세(53.7g), 6∼11세(61.3g), 12∼18세(69.6g), 19∼29세(68.4g), 30∼49세(65.3g), 50∼64세(59.3g), 65세 이상(39.1g)

청소년이 당류를 섭취하게 되는 주요 식품은 음료류 14.3g(20.5%), 과일 10.9g(15.7%), 빵·과자·떡류 8.9g(12.8%) 순으로 나타났다.

음료류 중에서는 탄산음료, 과일채소류음료 등이 주요 급원이었다.

연령대별로 당류 주요 급원에 차이가 났는데 ▲1~2세는 우유(14.1g, 27.8%) ▲3~5세(13.7g, 25.5%), 6~11세(14.4g, 23.5%), 30~49세(17.1g, 26.2%), 50~64세(20.2g, 34.1%), 65세 이상(12.5g, 32.0%)은 과일 ▲12~18세(14.3g, 20.5%), 19~29세(17.0g, 24.9%)는 음료류를 통해 당류를 가장 많이 섭취하였다.

<가공식품 중에서는 6세 이상 모든 연령층에서 음료류를 통해 당류를 가장 많이 섭취해>

우리 국민이 가공식품을 통해 섭취하는 하루 평균 당류 섭취량은 34.9g(57%)으로, 음료류, 설탕 및 기타당류, 빵·과자·떡류 순이었다.

※ 가공식품 중 당류 급원식품 : 음료류(31.7%), 설탕 및 기타당류(16.8%), 빵·과자·떡류(15.2%), 기타(9.2%, 면류 등), 가공우유 및 발효유(6.6%), 아이스크림 및 빙과류(6.0%) 등

음료류 중에서는 6~29세는 탄산음료류, 30세 이상은 커피의 당류 섭취가 가장 높았다.

※ 음료류 중 당류 주요급원 : 6∼11세(탄산음료 45.0%), 12∼18세(탄산음료53.8%), 19∼29세(탄산음료 47.7%), 30∼49세(커피 43.3%), 50∼64세(커피 50.0%), 65세이상(커피 53.9%)

<성별/지역별/소득수준별로 당류 섭취량에 차이 나>

우리 국민의 당류 섭취량은 대도시(63.1g)가 읍면지역(55.0g)보다 높았고, 고소득층(66.3g)이 저소득층(55.7g)보다 높았다.

이는 대도시나 고소득층은 가공식품을 구입하기 편리한데다 읍면지역이나 저소득층에 비해 과일 소비량이 높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성별로는 남성(65.2g)이 여성(57.6g)보다 당류 섭취량이 높았는데 이는 남성이 여성보다 일반적으로 식품섭취량 자체가 더 높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 남성 1610.1g, 여성 1204.2g(국민건강영양조사 ‘08∼’11년 평균)

식약처는 우리국민의 하루 평균 당류 섭취량(61.4g)이 증가추세에 있지만, 외국에 비해 아직은 우려할 수준은 아니라고 설명하였다.

그러나 당류의 과잉 섭취는 당뇨병, 심혈관계 질환 등을 증가시킬 우려가 있으므로 사전예방차원에서 당류 저감화 정책 추진을 위한 전략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국민이 실천할 수 있는 ‘당류 섭취 줄이기 실천요령’ 및 ‘단맛 미각테스트 키트’ 등 교육 콘텐츠 등을 개발하고 향후 학계, 소비자단체, 산업체 등이 참여하는 당류 저감화 캠페인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인기동영상